::국가보안법폐지국민연대::




   실천단 농성일지
   국회앞농성소식
   공지사항(향후일정)
   성명/논평
   연대단체 성명/논평
   칼럼란
   일반자료실
   사진자료실
   패러디/만평 퍼나르기
   각계·지역활동소식
   자유토론방
   언론보도








사무국    [성명/논평] 촛불 잠재우기 위한 철지난 색깔공세 음모, 당장 중단하라! 2008/09/08
[성명/논평] 촛불 잠재우기 위한 철지난 색깔공세 음모, 당장 중단하라!  

날짜 : 08-09-08 15:46 

촛불 잠재우기 위한 철지난 색깔공세 음모, 당장 중단하라!
- 한국진보연대, 다함께 등에 대한 국가보안법 적용 운운 규탄한다 -


검찰과 경찰이 광우병국민대책회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던 한국진보연대, 다함께 등의 단체들에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촛불 관련 수사를 이끌고 있는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진보연대의 이적행위 정황이 파악”되었고, “다함께에 대해서도 국보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고 한다.


광우병위험 미국산 쇠고기를 거부하는 자발적 의지에 따라, 국민들은 지난 5월부터 끊임없이 촛불을 들어왔다. 오직 정부와 일부 수구언론만이 이 사실을 부인하면서 마치 누구의 사주를 받아 국민들이 거리로 쏟아져나온양 사실을 호도했다. 검경은 있지도 않은 배후를 찾기 시작했고, 이에 대한 책임을 물어 광우병대책회의와 한국진보연대 관계자들에 대한 무더기 구속 수배를 감행했다.


그리고, 이제는 이미 사망선고를 받은 구시대 악법, 국가보안법을 앞세워 광우병대책회의와 한국진보연대, 다함께 등을 이적단체로 탄압하려는 시대착오적 행태를 감행하려는 것이다.


광우병국민대책회의는 폭력과 탄압으로 일관해온 것을 넘어, 철지난 색깔론으로 비판의 목소리를 잠재우려는 정부와 검경의 행태를 규탄한다.

정부는 지금이라도 국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이고, 구속자 석방과 수배해제, 잘못된 쇠고기 재협상에 나서야 할 것이다.


2008년 9월 8일

광우병국민대책회의

prev    [민주노동당 논평] 촛불시위단체에 대한 국보법 적용 사무국
next    [민주노동당 논평] 윤기진 민주노동당 당원에 대한 실형 선고에 대해 사무국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jabusim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2가 139번지 대영빌딩 6층
Tel : 02-2631-5027~8 | Fax : 02-2631-5029 | Email : antinsl1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