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보안법폐지국민연대::




   실천단 농성일지
   국회앞농성소식
   공지사항(향후일정)
   성명/논평
   연대단체 성명/논평
   칼럼란
   일반자료실
   사진자료실
   패러디/만평 퍼나르기
   각계·지역활동소식
   자유토론방
   언론보도








11831한미루    국가보안법페지,,, 2004/12/21
1.국가보안법 폐지 운동 동참을 호소하며 원로 교사들이 쏟아놓은 참회의 육성은 가슴을 때렸다. 그들은 군사독재시절 때려잡자 공산단 따위의 맹목적 반공교육을 실시하는 게 진정 국가와 민족을 위하는 것인줄 알았다며 그렇게 학생들의 인격을 파괴하고 이성을 말살하는 반민족, 반통일 교육을 강요했던 자신들의 과거가 부끄럽다고 고백했다. 그 참회록의 한가운데엔 학생과 선생이 서로를 감시하게 만들었던 국가보안법이라는 괴물이 또아리를 틀고 있다

2.이글을읽고 맘에안들어도 그냥 그러려니 해주십시오 감사합니다.국가보안이 페지되어야 여러사람들에게 행복과 평화를 줄수있는것같다 하지만 그렇지않은사람들도 있는것 같다 여러사람들의 의견에 귀를 기울어야할것같다ㅋ
prev    글쎄요... 11828
next    칼럼란의 글을 읽고... 1180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jabusim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2가 139번지 대영빌딩 6층
Tel : 02-2631-5027~8 | Fax : 02-2631-5029 | Email : antinsl17@gmail.com